안철수 | 모노커뮤니케이션즈 안철수 | 모노커뮤니케이션즈

Archives for 안철수

[리서치]안철수 신당 지지율 24.5%, 기존 무당층․민주당 지지자 이동

새누리당 44.6%, 민주당 13.0%… 무당층 36.9%․민주당 지지자 31.3%가 신당으로

대통령 국정운영 긍정 평가 6.4%p 빠진 54.4%

□ 안철수 신당을 포함함 정당지지도에서 안 신당이 20% 초중반대 지지율을 유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. 기존 민주당 지지자와 무당층이 안 신당의 주요 지지 세력인 것으로 분석됐다. 정례 대통령 국정운영 평가에서는 긍정 평가가 6.4% 포인트 하락해 54.5%를 나타냈다.

[안철수 신당 포함 정당지지도]

□ 여론조사 전문기관 모노리서치는 지난 11월 28일 전국 성인남녀 1,074명을 대상으로 안철수 신당을 포함한 정당지지도 조사를 진행했다. 새누리당 44.6%, 안철수 신당 24.5%, 민주당 13.0%, 통합진보당 1.7%, 정의당 1.5% 순이었다. 기타 정당은 2.7%, 무당층은 12.0%였다.

Q008_안철수 신당 포함 정당지지도 Read More

[리서치]새누리 47.3% ‘안철수 신당’ 23.5% 민주당 13.7%

‘안철수 신당’ 포함 정당지지도 

‘안철수 신당’ 내년 지방선거 영향력 ‘어느 정도 영향력’ 42.7% ‘전혀 영향 없음’ 33.7% ‘매우 큰 영향력’ 16.0% 

지방선거 야권 선거연대 지지 여부 ‘지지 안함’ 33.6% ‘더 지켜보고 판단’ 32.8% ‘지지함’ 31.3%

□ ‘안철수 신당’을 포함해 가상 정당 지지도 조사를 한 결과 ‘안철수 신당’의 지지율이 민주당을 제치고 새누리당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지지 정당에 오르는 것으로 나타났다. 내년 지방선거에서 ‘안철수 신당’의 영향력에 대한 긍정평가 역시 높았다. 또 만일 야권 선거연대가 이뤄질 경우 지지/지지안함/관망 의견이 오차 범위 내에서 비슷한 수치를 나타냈다.

[‘안철수 신당’ 포함 가상 정당지지도]

□ 여론조사 전문기관 모노리서치는 지난 11월 18일 전국 성인남녀 1,372명을 대상으로 ‘안철수 신당’ 및 야권 선거연대와 관련한 여론조사를 실시했다. 우선 ‘만약 안철수 무소속 의원이 신당을 창당할 경우 어떤 정당을 지지할 것인지’를 물었다. 47.3%가 ‘새누리당’을 가장 많이 지목한 가운데 23.5%가 ‘안철수 신당’, 13.7%가 ‘민주당’, 2.8%가 ‘통합진보당’, 1.8%가 ‘정의당’이라고 응답했다. ‘기타 정당’은 2.1%, ‘지지 정당 없음’은 8.8%였다.

Q003_안철수 신당 포함 정당지지도

Read More

[조선일보]朴 지지율 하락 추세, “安 내년 지방선거 영향력” 56%

최근 실시된 여론조사 결과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지지율이 하락한 반면, 안철수 신당이 영향력을 가질 것이라는 의견은 절반을 넘은 것으로 나타났다.

지난달 27일 한국갤럽이 발표한 여론조사 자료에 따르면 박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은 60%로 추석 전보다 7%포인트 하락했다.

‘대통령이 대통령으로서의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보는지, 잘못 수행하고 있다고 보는지’라는 질문에 긍정 평가는 60%, 부정 평가가 29%였다. 눈여겨볼 것은 부정 평가가 추석 전보다 10%포인트 상승했다는 것이다.

Read More

[리서치]‘안철수 신당’ 창당 시 지지 여론 높아져

내년 지방선거 신당 영향력 예상 “어느 정도 영향력” 40.7%

□ 내년 지방선거를 겨냥해 본격적인 조직화에 들어간 안철수 무소속 국회의원이 신당을 창당할 경우 기존 정당 인물보다 참신한 새 인물 또는 두 조건의 인물을 적절히 영입해야 한다는 의견이 높게 나왔다. 또 신당 창당 시 지지정당을 ‘안철수 신당’으로 바꾸겠다는 응답이 한 달여 전보다 소폭 상승했다. 내년 지방선거에서 ‘안철수 신당’의 영향력은 보통 이하의 응답이 많았다.

Q009_안철수 신당 창당 시 인물 영입

Read More

[머니투데이]민생행보 잰걸음 안철수, 다음 행보는 신당 창당?

정책네트워크 내일 잇단 지방포럼…내년 2~3월 쯤 창당 가시화할 듯

통합진보당 이석기 의원의 내란예비음모 혐의, 국가정보원 국정조사 등으로 대중의 관심권에서 다소 멀어졌던 무소속 안철수 의원이 신당 창당을 위한 예비작업을 본격화하고 있다는 관측이다.

안 의원은 지난 1일과 5일 부산과 인천을 방문한 데 이어 오는 8일에는 수원을 방문하는 등 최근 지방 민생행보의 보폭을 부쩍 넓히고 있다.

Read More